| 커뮤니티 | 일기장홈 | 로그인

맞이꽃

http://kishe.com/cokonot/7533

개설일(1999-11-30)   즐겨찾기(0)
즐겨찾기 등록

지혜로운 아버지의 유서

예루살렘에서 멀리 떨어진 곳에 살고 있는 한 유대인이 아들을 예루살렘 학교에 보내게 되었다.  아들이 예루살렘에서 공부하는 동안 다시는 아들을 만나기 어려울 거라고 생각한 그 유대인은 유서를 작성해 두게 되었다.  그 유서에는 자기가 죽게 되면 전 재산은 지금의 노예들에게 주되, 그 가운데 아들이 원하는 것 한 가지만은 아들을 주라고 씌어 있었다.

이윽고 아버지가 죽었다.  노예들은 이 행운을 기뻐하며 예루살렘으로 달려가서 그 아들에게 아버지의 죽음을 알리고, 유서를 보여 주었다.  아들은 매우 놀라고 슬퍼하였다.

아들은 돌아와 아버지의 장례식을 치른 다음 곰곰이 생각에 잠기게 되었다.  그는 생각다 못하여 어느 유명한 랍비를 찾아가서 자문을 구하였다.

랍비는 말하였다.

'자네 아버지는 인정이 없는 분이 아니라 매우 현명하신 분이었네.  어떤가, 자네 아버지야말로 가장 훌륭하게 당신의 재산을 아들에게 남기신 분인 것 같은데?'

이상하게 여기는 아들에게 랍비는 덧붙였다.

'자네 아버지는, 만일 당신이 죽게 되면 노예들이 재산을 전부 가로채서 도망가 버리거나 써버릴 것이라고 판단하신 것일세.  그래서 노예들이 그렇게 하지 못하도록 재산을 모두 그들에게 준다고 유언하신 것일세.  그러나 자네에게는 그중 한 가지를 가질 수 있도록 배려해 두셨네.  자네는 이제 그 노예들을 가지도록 하게나.  그렇게 되면 노예의 전재산은 자네 것이 되지 않겠는가?'

아들은 아버지의 지혜에 감탄하였다.  그리고 마침내 노예들에게도 후한 상을 내리고 자유롭게 풀어주었다.

                                                        - <탈무드>

TAGS 등록된 태그가 없습니다.

일기 보내기 SEND TWITTER

문서 정보

  • 작성자 : KR 정회원 달바라기
  • 댓글 : 1
  • 조회 : 1048
  • 2010-05-04 13:01:31
  • 전체 공개

속지 정보

이 일기의 댓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추가

Copyright © KDN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