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커뮤니티 | 일기장홈 | 로그인

12

http://kishe.com/yung65/13526

개설일(2011-12-06)   즐겨찾기(0)
즐겨찾기 등록

몸이 허약체인가?

3일전 다녀왔던 하나이비인후과.오늘도 방문하여 처방하고 주사맞고 왔다.9시 15 분에 문을 연다해서 10 분전에 갔는데 벌써 7 명이 등록되어있었다.이 사람들은,기다림에 지쳐 8시경에 왔나?


그렇게 갔어도 40여분은 기다렸다.정상적으로 갔음 아마도 2 시간은 기다렸을거다.<유명한 의사(?)>라서 인가.1 번가면 나앗는데 이번엔 2 번을 갔지만 두고 볼일.그 만큼 내 몸이 약해졌단 애긴거 같아 가슴이 더 쓰리다.환절기엔 감기 조심해야 한다고 다짐을 하면서도 어김없이 통과의례처럼 걸리곤한다.<독감 예방주사>도 지금은 맞을수 없다.

-감기는,우리의 몸이 약해졌을때 어김없이 걸리곤한다.

평소엔 건강관리를 잘 하면 무엇하는가?몸이 이 정도로 엉망인걸.....


다른 사람들 보다 더 잘먹고 많이 먹는데도 자신이 없다.<알레르기 비염>체질 탓인거 같아 그런거 같다.

좀 호전되며는 우선 독감예방주사를 맞아야지.<건강>은 다른사람은 필요없다.우선 자신이 잘 알기때문에 신경쓰고 관리를 해야 한다항상 자신의 건강을 남의 탓으로 돌리고 관심도 갖지 않는 와이프.<대화하다보면 숨이 막힐 정도로 답답하다>소통부재?

감기 걸리면 늘 걱정스런 표정으로 지켜봐주시고 누릉지든 입맛나는 음식을준비해서 먹여주시려고하시던 어머님의 한없는 마음.그립고 소중한 추억이지만, 지금은 꿈에서나 그릴뿐....

-누구는 맛이있어 먹는다냐?억지로 먹어야지 빨리 일어난단다어서 먹어봐..입이 써도 먹어야돼.하시던 어머님 음성.오늘 어머님이 더욱 그립다.

TAGS 등록된 태그가 없습니다.

일기 보내기 SEND TWITTER SEND TWITTER

문서 정보

  • 작성자 : written location : KOREA Seoul 키쉬매니아 배가본드
  • 댓글 : 0
  • 조회 : 1
  • 2018-10-15 15:16:07
  • 전체 공개

속지 정보

이 일기의 댓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추가

Copyright © KDN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