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커뮤니티 | 일기장홈 | 로그인

맞이꽃

http://kishe.com/cokonot/7533

개설일(1999-11-30)   즐겨찾기(0)
즐겨찾기 등록

여우가 될 것인가, 사자가 될 것인가

어떤 사람이 우연히 살찐 여우를 발견하고, 여우가 살이 찐 까닭을 알게 되었다.  그 사람이 살펴보니, 여우는 기회를 보아 사자가 먹다 남은 것을 먹기 때문에 힘들이지 않고 배를 채우게 된다는 것을 깨달은 것이다.  그는 당장에 여우에게서 배운 방법을 실천하기로 하였다.

그래서 그는 아주 큰 장사꾼이 장사하는 옆에 조그만 가게를 내었다.  그는 장사꾼을 위한 여러가지 물건들을 조달하였고, 힘들이지 않고 작은 만족을 얻을 수가 있었다.

그러던 어느 때에 이르러 그가 의지하던 장사꾼이 딴 곳으로 옮겨가 버렸다.  기댈 곳을 잃은 그는 망연자실했다.  그때 한 목소리가 그에게 들려왔다.

"자, 사자가 남긴 것을 먹겠느냐, 네가 남긴 것을 여우가 먹게 하겠느냐?"

                                                                                        - 수피 우화

TAGS 등록된 태그가 없습니다.

일기 보내기 SEND TWITTER

문서 정보

  • 작성자 : written location : KOREA Samhwa 정회원 달바라기
  • 댓글 : 0
  • 조회 : 223
  • 2017-12-02 20:27:15
  • 전체 공개

속지 정보

이 일기의 댓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추가

Copyright © KDN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