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커뮤니티 | 일기장홈 | 로그인

맞이꽃

http://kishe.com/cokonot/7533

개설일(1999-11-30)   즐겨찾기(0)
즐겨찾기 등록

잉여 인간

오쇼 라즈니쉬는 어느 주의 장관과 가깝게 지냈었다.  당시 그는 매우 늙은 사람이었는데, 신에게 드리는 자신의 유일한 기도는 주 장관으로서 죽게 해달라는 것이라고 말했다.

라즈니쉬는 어이가 없었다.

"그래서 무얼 얻겠다는 것이오?  당신이 거지로 죽든 주 장관으로 죽든 죽음은 죽음일 뿐이오."

그가 말했다.

"당신은 내 말을 이해하지 못하오.  만일 내가 주 장관으로 죽는다면 나의 죽음은 국가적인 행사로 거행될 것이오.  며칠 동안 공휴일이 선포될 것이고, 깃발이 휘날리며 나의 명예를 드높일 것이오.  내 몸은 잘 훈련된 군인들에 의해 옮겨질 것이오.  그리고 군인들이 나에게 거수 경례를 할 것이오."

라즈니쉬는 말했다.

"당신은 이제껏 삶을 낭비한 것 같소.  누가 그렇게 당신의 장례식에 신경쓰겠소?  당신이 말한 그런 것들이 당신 자신과 무슨 상관이 있겠소?  이미 죽었는데?  그래가지고 어쩌겠다는 거요?"

그는 매우 늙었음에도 불구하고 끝까지 주 장관 자리를 고수했다.  결국 그는 자신의 원대로 주 장관으로 죽었다.  주 장관으로 죽은 것, 그것이 그가 태어나서 한 일의 전부다.

TAGS 등록된 태그가 없습니다.

일기 보내기 SEND TWITTER SEND TWITTER

문서 정보

  • 작성자 : written location : KOREA Seoul 우수회원 달바라기
  • 댓글 : 0
  • 조회 : 14
  • 2021-06-10 19:21:13
  • 전체 공개

속지 정보

이 일기의 댓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추가

Copyright © KDN Compan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