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Sign Up
달바라기
글쓰시고 싶으신 분 아무 분이나 남기세요.그런데, 너무 무미건조할까봐 미리부터 걱정되네요. ^^*
오락

예전에, 유명한 현대의 성자 지두 크리슈나무르티가 세상을 떠났다.  오쇼 라즈니쉬의 친구 중 하나가 그의 곁에 있었는데, 크리슈나무르티가 죽기 전에 아주 뜻밖의 말을 했다고 전했다.

크리슈나무르티는 매우 슬퍼하면서 이렇게 말했다.

"나는 삶을 낭비했다.  사람들은 내 말에 귀를 기울였다.  마치 내가 연예인이라도 되는 듯이......."

Write Reply

History

Kishe.com Diary
  • Diary List
  • 맞이꽃 601
    Diary Top Community Top My Informa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