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커뮤니티 | 일기장홈 | 로그인

12

http://kishe.com/yung65/13526

개설일(2011-12-06)   즐겨찾기(0)
즐겨찾기 등록

역사의 죄인으로 남으려나?

어제도,

대통령의 퇴진을 위한 국민들의 함성은 서울은 물론 전국적으로 들불처럼 번져

수그러들기는 커녕 더욱 더 확산되는 모양.

-박근혜는 하야하라.

그런 구호가 1 달 사이에 즉각 퇴진하라로 바뀌었다.

이런 정도의 국민의 소리가 들린다면 즉각사퇴하는게 그 나마 도리일텐데

매일 청와대서 무엇을 고민할까?


3차 담화도 자신의 거취를 국회로 떠밀어 시간벌기로 버티다가 이 지경까지

왔다.

왜 자신이 물러나면 되는것을 국회로 공을 던진것인지...

강경하던 비박계도 비겁하긴 마찬가지고, 단일한 대오를 지어 한 목소리로 나가야

하는 야당또한  유불리에만 매달리고 있다.

<탄핵>은 법이 정한 가장 합법적이고,정당하다.

즉각사퇴하지 않은 대통령에게 그 외의 방법이 어디 있는가?

여야가 협상해오면 당장 물러난다??

그게 현실적으로 가당치나 한 애긴가?

여야 싸움만하다가 임기를 다 채우고 나오겠단 셈인건지....


<즉각사퇴>의 국민의 목소리는 빨리 사퇴하여 나라가 정상적으로 돌아가기를

 바라는 뜻일게다.

230만명이 운집한 전국의 분노한 국민들.

<호헌과 박근혜를 지키자>는 엉뚱한 목소리를 내난 맞불집회.

겨우 몇만명 모여서 한들 그 누가 그 사람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일까?

나라의 운영을 검증도 되지않은 최 순실이란 여인에게 맡기고, 온갖 정보를

줘 비밀이 새어나간것과 이것 저것의 비리에 연루된 여자.

<피의자>로 명시된 대통령을 어떤 명분으로 지키잔 것인지...


-어느 역대 대통령도 임기말에 각종 비리에 연루되어 마침표를 깔끔하게 마치지 못하고 불명예 스럽게 물러났는데 왜 박 근혜만 그러느냐?

허나,

이 경우는 다르다.

측근들이 대통령을 이용해 비리를 저질렀지만......

온갖 비리의 몸통이 바로 대통령 이란데 근원적인 것이 다른것을 왜 모르나..


청와대 100M 앞까지 행진을  허락한 법.

국민의 준엄한 목소리가 얼마나 무섭다는 것을 증명하는 셈이다.

바로 자신의 집 앞에서 외치는 함성.

그 진정성을 듣고도 엉뚱한 꼼수만 부린다면 구제불명되고 역사의 죄인으로

남을수 밖에 없다.

그렇잖아도 살아가기 힘든 서민들.

이런 어수선한 정국을 바라볼수 없어 자발적으로 행진에 참석한단 것은 얼마나 피로도가 심하겠는가?


- 겸허하게 국민의 민의를 받아들여,즉각사톼하겠다
이런 발표외에는 어떤 것도 달랠수 없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나도 역사의 현장에 한번 참석해 봐야 겠다.

기억에 남기기 위해.....




TAGS 등록된 태그가 없습니다.

일기 보내기 SEND TWITTER

문서 정보

  • 작성자 : KR 키쉬매니아 배가본드
  • 댓글 : 0
  • 조회 : 212
  • 2016-12-04 11:04:38
  • 전체 공개

속지 정보

이 일기의 댓글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추가

Copyright © KDN Company. All Rights Reserved.